상단여백
HOME 종합 사회
휴대용 가스레인지 관련 사고 26%는 봄철에 발생화기 근처 부탄 캔 방치, 과대 불판 등이 사고발생 주요 원인, 주의 필요
김나형 기자 | 승인 2021.04.02 09:21
   
▲ 휴대용 가스레인지 관련 사고 26%는 봄철에 발생
[투데이경제] 행정안전부가 봄철을 맞아 나들이 갈 때는 휴대용 가스레인지 사용에 각별한 주의를 요청했다.

최근 5년 동안 휴대용 가스레인지)와 관련된 가스 사고는 총 104건이며 이 사고로 119명의 인명피해가 발생했다.

이중, 봄철에는 전체 휴대용 가스레인지 관련 사고의 26%가 발생했다.

원인별로는 부탄 캔의 보관과 가열·폐기와 관련된 사고가 52.9% 발생했고 휴대용 가스레인지 사용 중, 과대 불판 사용, 장착 불량 등으로도 47.1%나 발생하고 있어 예방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사고 유형별로는 부탄 캔이 터지는 사고가 73.1%로 가장 많았고 화재와 폭발이 뒤를 이었다.

휴대용 가스레인지를 밀폐된 장소에서 사용하면 화재의 위험이 높아지니 사용하지 않도록 한다.

또한, 사용하고자 하는 그릇의 바닥이 삼발이 보다 넓으면 과열되어 위험하니 사용하지 않아야 한다.

특히 휴대용 가스레인지 사용 중에는 부탄 캔을 화기 주변에 가까이 두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또한, 다 쓴 부탄 캔은 잔류가스를 제거하고 구멍을 내어 화기가 없는 장소로 배출해야 한다.

아울러 가스 누출이 의심될 경우에는 전기 불꽃으로도 화재가 발생할 수 있으니 전기 제품 사용을 금해야 한다.

김종한 행정안전부 예방안전정책관은 “봄꽃이 피면서 많은 분들이 야외 활동을 즐길텐데, 휴대용 가스레인지를 사용할 때는 화기 주변 정리정돈에 신경 쓰고 특히 밀폐되고 좁은 장소는 화재와 질식사고의 위험이 높으니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나형 기자  news@tookyung.com

<저작권자 © 투데이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나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수대로428번길 29 2층 202호  |  대표전화 : 031-304-8301  |  팩스 : 031-304-8302
등록번호 : 경기 아 50280   |  등록일 : 2011.09.21   |  발행인 : 이일수   |  편집인 : 이일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택
Copyright © 2021 투데이경제.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