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경기도
화성시, 제부도와 궁평리 해변에서 물놀이 못한다코로나19 및 물놀이 사고 예방 위해 물놀이 위험지역 지정
이일수 기자 | 승인 2020.07.01 11:36
   
▲ 화성시청

[투데이경제] 화성시가 제부리와 궁평리 해변을 물놀이 위험구역으로 지정했다.

시는 수도권 지역의 코로나19 확산이 지속됨에 따라 지역 내 감염을 효율적으로 차단하면서 물놀이 사고도 예방할 수 있도록 이같이 조치했다.

제부리 해변은 1일부터 다음달 23일까지 물놀이가 금지되며 궁평리 해변은 궁평관광지 조성공사와 연안침식 복원사업이 종료될 때까지 금지된다.

특히 제부리 해변은 물놀이 사고 위험이 높은 만큼 위험구역 안내 현수막 등을 설치하고 수상인명구조자격증을 보유한 안전요원을 최대 9명까지 배치할 예정이다.

또한 샤워장과 같은 편의시설도 단계적으로 폐쇄되며 입수 등 물놀이 위험구역에서의 위반사항 적발 시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다.

홍상희 관광진흥과장은 “관광객의 안전과 코로나19 확산 억제를 위한 조치인 만큼 사고예방과 생활 속 거리두기에 적극 동참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일수 기자  islee@tookyung.com

<저작권자 © 투데이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수대로428번길 29 2층 202호  |  대표전화 : 031-304-8301  |  팩스 : 031-304-8302
등록번호 : 경기 아 50280   |  등록일 : 2011.09.21   |  발행인 : 이일수   |  편집인 : 이일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택
Copyright © 2020 투데이경제.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