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경기도
이재명, 주거 취약계층에 주택개보수 사업 추진햇살하우징 450가구, G-하우징 110가구, 중증장애인과 농어촌장애인 주택개조사업 148가구 등 총 708가구 추진
이일수 기자 | 승인 2019.01.05 23:14
이재명 경기도지사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경기도에 살고 있는 주거 취약계층에 주택개보수 사업을 추진한다.

이 지사는 5일 자신의 블로그에 '낡고 열악한 주택에 따뜻한 변화가 일어납니다. 경기도, 주거 취약계층 주택개보수 사업 실시!'라는 글을 통해 이 같이 밝혔다.

이 지사는 "낡고 열악한 주택일지라도 누군가의 소중한 보금자리일테죠"라며 "그러나 이러한 주택환경은 단지 일상생활에서의 불편함을 넘어 냉난방 비용 등의 증가로 이어져 주거비 부담을 가중시킨다는 문제점이 있다. 더군다나 장애의 특수성을 고려한 주택은 '당연한 것'이 아닌 '사치'라고 생각하는 분들도 계실 것"이라며 주거 취약계층 주택개보수 사업 추진 배경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경기도는 저소득층이나 중증 장애인, 농어촌거주 장애인 등 주거취약계층 총 708가구를 선정해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주택개보수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했다.

또 '햇살하우징 사업'은 "주택의 오래된 보일러와 단열 효율이 낮은 창호를 교체하고 LED 조명을 설치하는 등의 방법으로 에너지 효율을 향상시키는 사업"이라며 "에너지관리공단의 사전 진단을 통해 에너지 효율을 높여 주거비를 절감할 수 있는 방향으로 개보수가 이루어진다"고 설명했다.

이어 "경기도는 2013년부터 에너지관리공단, 경기도시공사와 협약을 맺고 현재까지 저소득층 주택 1,220호를 대상으로 햇살하우징 사업을 추진해왔다"며 "올해는 약 22억 5천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450가구를 사업 대상으로 선정하고 주택 상태에 따라 최대 500만원까지 지원한다"고 밝혔다.

또한 "저소득층 약 110가구를 대상으로 'G-하우징 사업'이 진행된다"며 "G-하우징 사업은 화장실, 부엌, 거실, 천정 등 일반적인 주택 개보수 사업이고, 이 사업은 민간건설사의 재능기부로 진행되며, 2007년 이후 현재까지 총 499가구의 주택을 개보수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중증장애인과 농어촌거주 장애인을 위해 주택 출입문과 바닥, 욕실 및 주방 보수 등 장애인의 특수성을 고려한 편의시설을 설치하는 사업도 추진할 예정"이라며 "올해는 중증장애인 110가구, 농어촌거주 장애인 38가구를 선정한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경기도는 주거취약계층의 삶의 질 향상과 안전 확보를 위해 주택 개보수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나갈 것"을 약속했다.

이일수 기자  islee@tookyung.com

<저작권자 © 투데이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수대로428번길 29 2층 202호  |  대표전화 : 031-304-8301  |  팩스 : 031-304-8302
등록번호 : 경기 아 50280   |  등록일 : 2011.09.21   |  발행인 : 이일수   |  편집인 : 이일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택
Copyright © 2019 투데이경제.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