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스포츠 연예
“오늘부터 미연이하고 사귄다” 유동근♥장미희, 본격 연애 시작!아버지 선택 응원하는 유동근 자식들과 장미희에게 배신감 느낀 김권
정진영 기자 | 승인 2018.05.14 17:01
   
▲ KBS
[투데이경제]‘같이 살래요’ 유동근이 장미희와의 연애를 결심하며 신중년 커플의 연애가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이에 시청률은 30.7%를 나타내며 주말드라마, 동시간대 부동의 1위 자리를 지켰다.

지난 13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같이 살래요’에서 이미연이 위암일지도 모른다는 소식에 자신들에게 주어진 시간이 얼마 없다는 걸 깨달은 박효섭. 미연을 찾아가 “내가 너 좋아해. 스무살 때도 지금도 여전히 난 널 좋아해”라고 고백했다. 더 이상 답답하기만한 박효섭이 아니었던 것.

다행히 양성 판정을 받고 안도한 두 사람은 서로를 위로했다. 그리고 집에 돌아와 자식들을 불러 모은 효섭. “내가 너희들한테 오늘 한 마디만 한다”며 운을 떼더니, “오늘부터 내가 미연이하고 사귄다. 반대는 반대한다”고 강력하게 선언했다. 미연과 헤어지고 힘들어하는 아버지를 걱정하던 자식들은 미연과의 만남을 반대할거라는 효섭의 예상과 달리 아버지의 선택을 응원했다.

어렵게 다시 만난 두 사람은 첫 사랑과 첫 연애를 하는 것처럼 알콩달콩 데이트를 즐겼다. 팔짱을 낄까, 손을 잡을까 고민하고 사귀기 시작한 1일이 언젠지, 기념일은 어떻게 세어야할지 정하는 신중년 커플의 설레는 모습은 이제 막 연애를 시작한 스무살 초반의 커플들을 보는 듯 했다.

또한 아빠의 연애를 전폭 지지하는 막내딸 현하는 미연과 함께 자신이 일하는 VIP라운지를 찾았다. 굴욕을 줬던 고등학생 손님과 그 상황을 보고도 책임전가했던 매니저 앞에 VVIP 손님으로 나타나 통쾌함을 느낀 현하와 미연은 의외의 모녀 케미를 자랑했다.

반면, 엄마가 위암일지도 모르는 순간에 자신이 아닌 효섭을 찾았다는 사실에 충격을 받은 최문식. 지금껏 미연에게 남자가 생길 때마다 갖은 방법으로 떼어냈다. 자신이 미연의 친아들이 아니기 때문에, 필리핀에 머물고 있다는 아버지와 미연이 재결합하면 한 가족이 될 수 있다는 믿음 때문이었다. 그렇다면 문식은 이번엔 효섭을 어떻게 훼방 놓을까.

한편, 채희경으로부터 “우리 집에서 이혼당한지 오래”라는 박유하의 이야기를 듣게 된 이사장 연찬구. 계획적으로 자신을 속인 유하에 분노했고, 유하의 거짓말을 크게 터뜨리기 위해 병원 의사들이 다 모인 세미나 자리에 유하를 불러 세웠다. “덕분에 해아물산하고 곧 계약이 체결될 것 같습니다”라며 유하를 당황시킨 찬구는 남편과 동행할 수 없다는 유하를 몰아세웠고, 행여나 딸 은수에게 피해가 갈까 아무 말도 하지 못했다. 찬구가 유하에게 큰소리를 칠 때마다 막아섰던 정은태는 이번에도 “내가 대신 대답하죠”라며 나타나 유하에게 향하는 은태의 마음을 궁금케 했다.

‘같이 살래요’는 매주 토, 일 저녁 7시 55분 KBS 2TV에서 방송된다.

정진영 기자  news@tookyung.com

<저작권자 © 투데이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수대로428번길 29 2층 202호  |  대표전화 : 031-304-8301  |  팩스 : 031-304-8302
등록번호 : 경기 아 50280   |  등록일 : 2011.09.21   |  발행인 : 이일수   |  편집인 : 이일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택
Copyright © 2018 투데이경제.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