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경기도
경기소방, 가을산악사고 예방 위해 긴급구조대책 마련산악구조 건수의 35%가 가을철 9월~11월에 발생
이일수 | 승인 2014.09.25 10:36


 경기도소방이 도내 주요 등산길목에 구급차를 전진배치 하는 등 가을철 산악사고 예방에 나섰다.


25일 경기도소방재난본부(본부장 이양형)에 따르면 소방재난본부는 오는 10월 말까지 도내 주요 명산과 사고다발지역 및 위험예상지역 66개소에 소방공무원과 의용소방대로 구성된 등산목 안전지킴이를 배치하고 안전시설 보강 정비 및 민․관 공조체제 강화 등 긴급구조대책을 추진한다. 


등산목 안전지킴이는 지난 6일부터 주말과 공휴일에 운영되고 있다.


주요활동 사항으로는 안전사고 예방활동 및 인명구조와 응급처치이며, 등산객 대상으로 심폐소생술 교육과 혈압체크 등을 통해 안전 등산문화 확산 홍보에 힘쓰고 있다.


이밖에도 소방재난본부는 산악 안전시설 보강 정비 및 관리를 위해 올해 5개관서 17개산 40개소에 대한 ‘산악안내표지판’을 교체하고 주요등산로 78개소에 응급처치에 필요한 약품이 보관된 ‘간이구급함’을 정비할 계획이다.


그 외, 유관기관 및 민․관 공조체제 강화를 위한 합동훈련과 헬기를 이용한 입체적 산악구조 대응시스템을 구축하고, 산불 및 기상특보 발효 시 등산객 대피 등 안전조치 강화를 위해 신속한 대피정보를 제공하고 산악사고 위험지역에 대한 예찰활동 및 위험요소를 사전제거 등 도민들이 안전한 등산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소방본부 관계자는 “작년 산악사고 1,652건 중 가을철 3개월(9월~11월)에 580건이 발생 전체 산악구조건수의 35%를 차지했다.” 며 “단풍 구경도 좋지만 안전한 산행을 위한 충분한 준비운동과 안전수칙을 준수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최근 도내 산악사고 발생건수를 보면 2011년 1,532건, 2012년 1,579건, 2013년 1,652건으로 해마다 증가되고 있다.


이일수  islee@tookyung.com

<저작권자 © 투데이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일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수대로428번길 29 2층 202호  |  대표전화 : 031-304-8301  |  팩스 : 031-304-8302
등록번호 : 경기 아 50280   |  등록일 : 2011.09.21   |  발행인 : 이일수   |  편집인 : 이일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택
Copyright © 2019 투데이경제.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