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경제
코로나19 경제위기 딛고 해외건설수주 목표 300억불 달성
유민석 기자 | 승인 2020.11.26 12:35
   
▲ 기획재정부
[투데이경제] 기획재정부와 국토교통부는 26일부로 올해 해외건설 수주액이 코로나-19 등 여러 어려움 속에도 300억불을 넘겼다고 밝혔다.

올해 해외건설수주는 코로나-19 위기 속에 저유가, 세계경기 불확실성 증가로 인한 발주공사 연기·감소와 국가별 봉쇄조치 등에 따라 당초 부정적인 전망이 지배적이었다.

이에 ’20.6월 정부는 해외수주 위축에 대비한 적극적 보완책으로서 ’20년 해외수주 300억불을 목표로 ‘해외수주 활성화 방안’을 대외경제장관회의를 통해 마련했고 그간의 해외수주 하락세를 반등시키기 위한 적극적인 의지를 담아 전방위적인 수주 지원 노력을 기울여 왔다.

우리 해외건설업체와 정부, 공공기관이 “팀코리아”를 이루어 총력을 다 한 결과, 연초 중동지역 대규모 토목·플랜트 수주를 시작으로 11월 중남미지역 대형 인프라사업 수주까지 최종적으로 해외수주 300억불을 넘기는 성과를 이뤄냈다.

이번 해외건설 수주액 302억불의 세부내역을 살펴보면, 지역별로는, 아시아·중동이 여전히 해외건설의 주요 시장을 차지하는 가운데, 중남미 지역의 수주규모가 크게 늘었다.

→ ‘20년 23%) 공종별로는, 플랜트 수주가 절반 이상으로 여전히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으나, 엔지니어링 분야에서 카자흐스탄 알마티 순환도로 운영유지 사업, 태국 3개공항 연결 고속철도 감리 등 사업영역을 다각화하는 성과를 도출했다.

투자개발사업의 경우 카자흐스탄 알마티 순환도로 운영유지 사업 등 신시장 개척의 성과가 있었으며 올 한해 한-방글라데시 플랫폼 등 정부간 협력기반이 마련됨에 따라 내년부터는 본격적으로 성과가 도출될 것으로 기대된다.

금년도 수주 중 눈여겨볼 사항은, 파나마에서 역대 최대규모로 발주한 ‘파나마 메트로 3호선 사업’을 우리기업이 수주해 파나마시티의 교통난 해소에 기여할 계획이며 멕시코에서 ‘도스보카즈 정유공장’의 경우, 우리기업의 기본설계 역량을 바탕으로 시공까지 수주했다.

사우디·우즈벡에서는 우리기업이 시공에 머물지 않고 기본설계까지 수주하는 성과를 이뤄냈다.

또한, 폴란드에서는 바르샤바 신공항 컨설팅사업의 전략적 자문사로 선정되는 성과도 거뒀다.

국토교통부 김현미 장관은 올해 해외수주 300억불 달성을 계기로 11월 26일 기획재정부, 주요 건설기업, 해외건설협회 및 한국해외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 대표가 참석하는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올해 해외건설 수주현황을 점검하면서 내년도 정부차원의 수주지원방안을 논의하고 코로나-19에 따른 해외건설 현장별 애로사항에 대한 대응방안 모색을 위해 마련됐다.

김현미 장관은 간담회 모두발언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해 국민모두가 힘든 때를 보내고 있는데, 우리 기업들의 노력으로 해외건설 수주가 반등되어 매우 반갑다.

그러나, 아직도 진짜 위기는 오지 않았으며 코로나-19에 따른 해외건설 수주영향은 내년 이후에 본격화될 수 있으므로 우리업체들이 긴장의 끈을 놓지 말고 보다 적극적으로 시장개척을 해주길 당부”했으며 “이번 반등의 추진동력을 유지하기 위해 고위급 수주지원과 국내 금융지원 확대 등 모든 정책적 지원방안을 마련하면서 기재부 등 관계부처와 협조해 대외경제장관회의 등을 통해 범부처 차원에서 우리기업 수주지원 촉진을 위한 제도개선 노력도 병행해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고 덧붙였다.

유민석 기자  msyoo@tookyung.com

<저작권자 © 투데이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민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수대로428번길 29 2층 202호  |  대표전화 : 031-304-8301  |  팩스 : 031-304-8302
등록번호 : 경기 아 50280   |  등록일 : 2011.09.21   |  발행인 : 이일수   |  편집인 : 이일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택
Copyright © 2021 투데이경제.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