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정치
염태영 최고위원 후보 전국적 폭우로 인한 피해지역 복구 와 지원 약속 밝혀“충북, 안성지역 피해지역 지원할 것”
이일수 기자 | 승인 2020.08.02 19:00

기호 2번 염태영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후보(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대표회장, 수원시장)가 전국적 폭우로 인한 피해지역의 복구와 지원을 약속했다.

염태영 후보는 2일 페이스북을 통해 “충북과 안성 지역에 비 피해가 심각한 듯”하다며 “수원시가 지원할 수 있는 것이 무엇이 있는지를 파악하도록 지시했다”고 밝혔다. 또한 “수원시 자원봉사센터를 중심으로 민간의 자발적 봉사활동이 가능하도록 준비를 부탁해놨다”며 현재의 수원시 호우상태를 예상할 수 없기 때문에 “(수원시의) 모든 자원을 지원하기는 어렵지만 민간의 참여와 여분의 자원을 총 동원하여 피해지역이 빨리 복구되도록 돕겠다”고 피해지역의 복구와 지원을 약속했다.

염 후보는 당일 대구, 경북지역 최고위원 합동연설회에 참석하여 현장을 지키지 못하는 것에 대해서는 “재난을 총괄하는 제2부시장으로 하여금 비상 상황을 챙기도록 하고, 저도 시시각각 현장의 상황을 보고 받고 있다”면서 “지난 10년간 비상대응 매뉴얼을 현장에 맞게 수정하고 보완하여 수원은 아직 큰 피해가 없었고, 침수예상구역에 대한 비상조치를 선제적으로 해 놓았기 때문에 큰 걱정은 없다”고 밝혔다.

이러한 염태영 후보의 발언은 현직 시장으로서 당내 선거에 참여하는 과정에서도 시정에 결코 소홀하지 않다는 입장을 피력한 것으로 보여진다.

한편 수원시는 강원지역 산불, 포항 지진, 울산지역 태풍 등 각종 사회・자연 재해 때마다 민관 합동으로 피해지역에 대한 복구와 지원을 아끼지 않았으며, 2020년 신년화두로 ‘勞民勸相(노민권상, 서로 위로하고 돕는 사람들의 도시)을 선정하며 전국의 지자체가 어려움에 처할 때마다 도움의 손길을 뻗고 있다. 강원도 속초 산불지역에 대한 수원시민의 숲을 조성하고, 대구지역 코로나19확산 당시 마스크와 손세정제를 지원했으며, 무안, 장수, 순창 등 농촌 지역의 특산물의 판로에 어려움을 겪을 때 마다 공동 구매를 하는 등 전국 최대기초지자체다운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염태영 최고위원 후보는 현 3선 수원시장으로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대표회장을 겸하고 있으며, 노무현 대통령시절 청와대 비서관과 문재인 대통령 직속 일자리위원회 위원을 역임했으며 현재 문재인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 전국자치분권민주지도자회의(KDLC)상임대표로 활동하고 있다.

■ 주 요 공 약

● 권역별 순회 최고위원회의 개최

- 지방정부, 지방의회 모범사례 발굴 및 전국화 촉진

● 지역여론수렴 특별기구 ‘민주보이스 캠프’ 설치 및 운영

- 단체장, (광역/기초)지방의원과의 소통 플랫폼 구축 등

● 지방의회 역량 강화 지원을 위한 정책 개발 인력과 예산 확대

● 민주연구원의 시도별 분원 설치

- 시·도당을 지역 정책개발, 지역 리더 육성의 산실로 재편

● 전당대회를 당원이 주인공인 정치축제이자 정책경연장으로 혁신

- 스웨덴의 알메달렌 정치축제, 스위스의 란츠게마인데 방식 도입

이일수 기자  islee@tookyung.com

<저작권자 © 투데이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수대로428번길 29 2층 202호  |  대표전화 : 031-304-8301  |  팩스 : 031-304-8302
등록번호 : 경기 아 50280   |  등록일 : 2011.09.21   |  발행인 : 이일수   |  편집인 : 이일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택
Copyright © 2020 투데이경제.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