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경기도
경기콘텐츠진흥원, 경기도 소재 이야기 발굴을 위한 ‘지역특화스토리 육성 지원사업’ 운영경기도의 숨은 이야기를 찾습니다
이일수 기자 | 승인 2020.07.01 09:05

“경기도를 소재로 한 작품에는 무엇이 있을까?” 라는 질문을 받는다면 가장 많은 답변은 무엇일까. 아마도 소설 ‘남한산성’ 또는 ‘원미동 사람들’ 일 것이다. 또 다른 작품을 묻는다면? 쉽게 생각나는 것이 없다.

하지만 찾아보면 대중문화 속 경기도를 배경으로 한 작품은 많다. 최근 개봉한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경기도 평택시에 위치한 평택항을 배경으로 하고, 소설 ‘상록수’는 경기도 안산시를 배경으로 한다.

경기도는 오래된 역사와 다양한 문화를 가지고 있지만, 이러한 경기도를 소재로 한 작품은 그리 많지 않다. 아직도 경기도에는 숨은 이야기가 많다는 뜻이기도 하다.

경기콘텐츠진흥원(이하 진흥원, 원장 송경희)은 경기도의 숨은 이야기를 발굴하는 ‘지역특화스토리 육성 지원사업’을 2019년에 이어 올해도 운영한다. 올해는 오는 7월부터 3개월 간 판교에 위치한 경기 콘텐츠코리아 랩에서 교육을 진행한다.

지난해에는 일반과정과 심화과정으로 나누어 운영하던 교육과정을 올해는 통합하여 실습 위주의 창작워크샵, 오픈클래스, 멘토링으로 운영한다. 또한 총 상금 2천9백만 원 규모의 공모전도 개최한다.

창작워크샵은 이야기 개발 경험이 있는 창작자를 대상으로 오는 7월 3차시, 총 12회에 걸쳐 운영되며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온라인을 통한 비대면 워크샵으로 운영한다.

8월에는 이야기 개발 경험이 적은 초기 창작자 및 이야기 개발에 관심 있는 일반인을 위해 오픈클래스를 운영한다. 소재 발굴부터 이야기 개발 중심의 실습 교육으로, 4차시(총 4회)에 걸쳐 운영하며 회당 20명 내외로 소규모 집중 교육을 한다.

9월에는 전년도 피칭데이 선정작가와 올해 교육과정 참여자를 대상으로 멘토링을 진행한다. 멘토링을 통해 스토리의 심화 개발과 사업화 연계를 지원한다. 멘토링 또한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온라인을 통한 비대면으로 진행한다.

10월에는 총 상금 2천9백만 원 규모의 공모전이 개최된다. 이야기 창작자라면 누구나 접수할 수 있으며, 주제는 경기지역만의 문화콘텐츠 및 경기도와 연관성 있는 일상 소재이다. 스토리 IP로 활용할 수 있는 단계의 트리트먼트 30매 내외로, 1인 1편만 출품 가능하다.

교육에 참가를 희망하는 사람은 경기 콘텐츠코리아 랩 홈페이지(https://gconlab.or.kr)에서 회원가입 후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다. 자세한 문의는 전화(031-776-4614, 4632) 또는 이메일(story2020@gcon.or.kr)로 하면 된다.

이일수 기자  islee@tookyung.com

<저작권자 © 투데이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수대로428번길 29 2층 202호  |  대표전화 : 031-304-8301  |  팩스 : 031-304-8302
등록번호 : 경기 아 50280   |  등록일 : 2011.09.21   |  발행인 : 이일수   |  편집인 : 이일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택
Copyright © 2020 투데이경제.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