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경기도
화성시, 문 닫은 환경오염물질배출시설 일제정비폐쇄 사업장으로 확인되면 일괄 행정처분으로 안전사고 예방
이일수 기자 | 승인 2020.03.27 11:06
   
▲ 화성시청
[투데이경제] 화성시가 다음달 10일부터 관내 환경오염물질배출시설 폐쇄 사업장 일제 정비를 실시한다.

폐업이나 이전 등으로 이미 문을 닫았으나 폐쇄신고를 마치지 않은 사업장이 남아있어 이로 인한 환경오염사고를 예방하고자 나선 것이다.

점검 대상은 지난 1월 지도점검 실시 안내 공문을 발송했으나 공문이 반송된 사업장 200여개소이다.

점검은 직접 담당 공무원이 사업장을 방문해 배출시설의 상태를 확인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멸실 또는 폐업으로 확인되면 청문을 거쳐 일괄 폐쇄명령 조치할 방침이다.

박윤환 환경사업소장은 “제대로 된 폐쇄조치가 이뤄질 수 있도록 꼼꼼하게 조사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맞춤형 특별단속계획을 수립하고 환경오염 사전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일수 기자  islee@tookyung.com

<저작권자 © 투데이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수대로428번길 29 2층 202호  |  대표전화 : 031-304-8301  |  팩스 : 031-304-8302
등록번호 : 경기 아 50280   |  등록일 : 2011.09.21   |  발행인 : 이일수   |  편집인 : 이일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택
Copyright © 2020 투데이경제.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