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정치
조계원 예비후보, 심재철의 대통령 탄핵발언 규탄! “탄핵 트라우마를 국민 분열 조장으로 치료해보겠다는 망국병적 발상”‘코로나19’ 퇴치를 위해 온 국민이 힘을 모아야할 때, 심재철은 매일 대통령 탄핵 얘기만...
이일수 기자 | 승인 2020.02.20 23:03

“심재철의 발언은 미래통합당은 골수 탄핵병에 걸린 정당임을 자인한 꼴!”

심재철 미래통합당 원내대표의 대통령 탄핵 발언을 두고, 더불어민주당 조계원 국회의원 여수 갑 예비후보가 발끈하고 나섰다.

심재철 미래통합당 원내대표가 20일 한 라디오 방송에서 “이번 국회의원 선거에서 우리가 1당이 되면 문재인 대통령 탄핵을 추진하겠다"라고 발언한 바 있다.

이에 대해 조계원 예비후보는 심재철 원내대표의 대통령 탄핵발언을 규탄하고, “박근혜 전 대통령과 한나라당이 잘못해 벌어진 탄핵 트라우마를 국민 분열 조장으로 뒤엎겠다는 망국병적 발상” 이라며 “제1야당의 총선 전략이 대통령 탄핵이라니 믿을 수 없는 일이다. 국민들은 이제 당신들의 머리 위에 있다는 것을 명심하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이어 조계원 예비후보는 “그동안 미래통합당이 망쳐놓은 나라를 정상으로 회복시키고 있는 문재인정부의 노력에 단 한번이라도 협조한 적이 있느냐”면서 “미래통합당은 당명을 바꾼 지금도 여전히 골수 탄핵병에 걸려 국민을 볼모로 한 정권 심판타령, 낡은 적대적 이념대결에만 몰두하고 있다. 오히려 이번 총선에서 국민들이 미래통합당을 탄핵할 것”이라고 일침 했다.

한편 조계원은 예비후보는 코로나19가 대구 지역에서 기승을 부리며 또다시 전국적으로 확산될 조짐을 보이자, 지금은 여야를 떠나 ‘코로나19’ 퇴치를 위해 온 국민이 힘을 모아야할 때라며, 선거운동보다도 여수시민 건강 지키기 캠페인에 열을 올리며 코로나19 확산저지에도 힘을 보태고 있다.

조 예비후보는 경기도 정책수석을 맡아 민선 7기 경기도의 양대 핵심 정책이라 할 수 있는 기본소득과 지역화폐 정책의 공론화 물결을 일으켰던 인물로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조 예비후보를 ‘이재명의 머리’라고 높이평가한 바 있다. 기본 약력으로는 여수서초등학교, 여수중학교, 광주동신고등학교, 성균관대학교(신문방송학)를 졸업하고 국회의원 보좌관, 국회정책연구위원, 원내행정실장, 더불어민주당 제19대 대통령선거대책위원회 조직본부 조직기획팀장, 이재명경기도지사 정책수석 등을 지냈다.

이일수 기자  islee@tookyung.com

<저작권자 © 투데이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수대로428번길 29 2층 202호  |  대표전화 : 031-304-8301  |  팩스 : 031-304-8302
등록번호 : 경기 아 50280   |  등록일 : 2011.09.21   |  발행인 : 이일수   |  편집인 : 이일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택
Copyright © 2020 투데이경제.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