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정치
이재명 경기지사, "우리 안의 차이 아무리 크다 한들 상대와의 차이보다 클 수 없다""우리 안의 작은 차이 넘어 함께 가야한다"
이일수 기자 | 승인 2019.06.05 09:51
이재명 경기지사의 페이스북 캡처

이재명 경기지사가 지난 4일 "우리 안의 차이가 아무리 크다 한 들 우리가 함께 이겨내야 할 상대와의 차이보다 클 수는 없다"라며 "우리는 작은 차이를 넘어 함께 가야한다"고 강조했다.

이재명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남긴 '차이를 넘어 단결해야..'란 글에 댓글 논란이 일자 이같이 강조했다.

이 지사는 먼저 "민주국가에서 정당은 특정세력이 아닌 국민의 것"이라며 "정당은 국민의 그릇이라 물을 담으면 물그릇이, 밥을 담으면 밥그릇이 된다"고 말했다.

이어 "물그릇 아닌 밥그릇을 원하면 밥을 담고, 당을 원망하기보다 입당해서 당의 주인이 되라"고 덧붙였다.

또 "가짜뉴스 공급자와 싸우기보다 진실을 널리 알리달라. 멱살잡이에서 이겨도 국민이 외면하면 지기 때문이다."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물방울이 모여 강물이 되듯이 기사댓글에 공감이라도 누르는 작은 실천이 모이면 천지도 개벽한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이 지사는 "상대편 보다 클 수 없는 우리의 작은 차이를 함께 뛰어 넘어 가야한다"라며 "촛불혁명은 끝난 것이 아니라 시작일 뿐"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이일수 기자  islee@tookyung.com

<저작권자 © 투데이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수대로428번길 29 2층 202호  |  대표전화 : 031-304-8301  |  팩스 : 031-304-8302
등록번호 : 경기 아 50280   |  등록일 : 2011.09.21   |  발행인 : 이일수   |  편집인 : 이일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택
Copyright © 2019 투데이경제.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