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경기도
경기도, 우기 앞두고 하남·별내선 철도건설공사 현장 안전관리실태 점검경기도, 하남·별내선 철도건설공사 현장 2019년 우기 대비 안전관리 실태 점검
진대운 기자 | 승인 2019.05.17 08:56
   
▲ 경기도북부

[투데이경제] 경기도가 오는 20일부터 29일까지 하남·별내선 복선전철 건설공사 현장에서 우기철 집중 호우에 대비한 안전관리 실태 점검을 실시한다.

주요 점검내용은 우기대비 시설물 안전관리 실태 적정 여부, 집중호우 시 비상대피계획, 비상발전기·양수기 등 장비, 자재 확보상태, 안전관리조직, 안전관리계획서 작성 및 관리실태 적정 여부, 교통처리 및 보행안전시설 설치 시행 여부, 지반 및 절토부 침하, 굴착사면 유실 여부, 가시설 구조물에 대한 자체 및 정기안전점검 시행 여부 등이다.

점검 대상은 경기도가 직접 시행중인 하남선·별내선 복선전철 건설공사 8개 현장이다.

홍지선 경기도 철도국장은 “지하철 공사 특성상 지하에서 작업이 이뤄지기 때문에 집중호우가 오면 침수로 인한 지하작업자의 안전사고 위험이 크다”면서 “점검을 통해 사고요인을 사전에 발견하고 우기 이전에 모두 조치해 사고를 방지하겠다”고 말했다.

진대운 기자  jin5846@tookyung.com

<저작권자 © 투데이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대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수대로428번길 29 2층 202호  |  대표전화 : 031-304-8301  |  팩스 : 031-304-8302
등록번호 : 경기 아 50280   |  등록일 : 2011.09.21   |  발행인 : 이일수   |  편집인 : 이일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택
Copyright © 2019 투데이경제.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